• 최종편집 2024-05-22(수)
 

삼성은 NH농협은행과 12일 서울 강남구 삼성청년SW아카데미(Samsung Software Academy For Youth, 이하 SSAFY)’ 서울 캠퍼스에서 청년 취업경쟁력 제고 및 디지털 인재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지난 6월 신한·KB국민·하나·우리은행 등 4대 은행이 SSAFY와 업무 협약을 맺은데 이어 NH농협은행도 SSAFY 지원에 참여하면서 청년 SW 인재 육성을 위한 사회적 관심과 노력이 확산되고 있다.

 

NH농협은행을 포함한 5개 은행은 각 5억원씩 출연해 총 25억원 규모의 기금을 조성했다. 해당 기금은 SSAFY 협력 NGO아이들과미래재단을 통해 SSAFY에 기부돼, 교육생의 취업 경쟁력을 높이는데 활용된다.

 

SSAFY를 통해 SW 인재를 확보해 온 은행들이 SSAFY 지원에 나서면서 SSAFY 교육생은 보다 폭넓은 금융권 특화 교육과 취업 지원을 받고, 은행들은 실력있는 SW 인재를 확보하는 청년과 기업의 상생의 선순환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NH농협은행 이석용 은행장, 아이들과미래재단 이훈규 이사장, 삼성전자 CR담당 박승희 사장, 멀티캠퍼스 정석목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NH농협은행 이석용 은행장은 이번 협약이 사회적 난제를 해결하기 위한 기업 간 협업의 모범 사례가 되었으면 한다앞으로도 NH농협은행은 SSAFY와의 협력을 통해 청년 취업 경쟁력 강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금융 특화 프로젝트, 은행 SW 개발자 멘토링핀테크 SW 인재 육성

SSAFY는 지난 7월부터 4대 은행이 참여하는 교육 과정을 운영 중이다. NH농협은행도 남은 하반기 교육 과정에 동참한다.

 

SSAFY는 은행과 협력을 통해 1학기때 기초 SW 교육을 받은 교육생들을 대상으로 2학기에 은행들과 함께 핀테크 관련 기초 SW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은행 임직원들이 직접 멘토로 참여해 교육생들에게 실전과 같은 SW 개발 경험도 제공한다.

 

삼성-NH농협은행-SSAFY-업무-협약-01-e1694500301622.jpg
▲삼성과 NH농협은행이 12일 서울 강남구 SSAFY 서울캠퍼스에서 ‘청년 취업경쟁력 제고 및 디지털 인재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NH농협은행 이석용 은행장, 삼성전자 CR담당 박승희 사장, 아이들과미래재단 이훈규 이사장(사진제공=삼성전자) / 화신뉴스

 

현재 은행의 SW 개발자들은 금융 취약 계층을 위한 다가가는 서비스 인공지능을 활용한 카드 자동 결제 서비스와 같은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교육생들을 대상으로 금융 SW 개발 관련 실질적인 조언을 하며 멘토링을 진행하고 있다.

 

, 은행들은 교육생들에게 금융권 현장에서 실제 필요한 SW 서비스를 개발하는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금융 특화 프로젝트도 제안한다.

 

은행 SW 개발자에게 멘토링을 받고 있는 SSAFY 서울캠퍼스의 정재웅 교육생(부산대 경영학과 졸업)실제 은행에서 근무하는 SW 개발자가 노하우, 문제 해결 방법을 전수해 줘 실전과 같은 프로젝트 수행 경험을 쌓을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SSAFY는 채용박람회 때 금융특화관을 신설해 모의면접과 채용상담 등 교육생들의 은행 취업을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할 계획이다.

 

SSAFY 교육 수료생 중 금융기관에 취업하는 비율이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1기 수료생 중 금융기관 취업자는 33명이었으나 7기에는 153명으로 증가했으며 현재 누적으로 총 806명의 수료생이 금융기관에서 근무하고 있다.

 

삼성의 SW 생태계 저변 확대 노력 지속사회 전반으로 확산

SSAFY는 삼성이 국내 SW 생태계 저변을 확대하고 청년 취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운영하는 CSR 프로그램이다. 교육비는 무료이고 교육생들에게 매월 100만원씩 교육 지원금도 지급한다.

 

2018년 말 처음 시작된 SSAFY 프로그램은 4,000여 명의 교육생들을 실전형’ SW 개발자로 성장시켰고, 이들은 현재 국내외 1,000여개 기업에 취업해 활약하고 있다.

 

삼성-NH농협은행-SSAFY-업무-협약-02-e1694500293514.jpg
▲삼성과 NH농협은행이 12일 서울 강남구 SSAFY 서울캠퍼스에서 ‘청년 취업경쟁력 제고 및 디지털 인재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NH농협은행 이석용 은행장, 삼성전자 CR담당 박승희 사장, 아이들과미래재단 이훈규 이사장(사진제공=삼성전자) / 화신뉴스

 

SSAFY는 청년들의 취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동시에, 국내 SW 생태계 저변을 확대하는 대표적인 SW 인재 육성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다.

 

SSAFY 인재의 주요 수요처인 금융권 기업들이 인재 육성에 직접 참여하면서, 청년과 기업이 동행하며 윈윈하는 SSAFY 프로그램의 상생 선순환이 사회 전반으로 확산될 전망이다.

 

삼성은 SSAFY 운영 이전에도 국가 차원의 SW 생태계 저변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삼성은 SW에 재능을 가진 대학생 발굴육성을 위한 ‘SW 멤버십’(1991) 대졸 신입 채용시 ‘SW 직군신설(2011) 인문계 출신 SW 인재 육성과 채용을 위한 ‘SCSA’(2013)를 운영하고 있다.

 

삼성은 SW 인재 양성 노하우를 활용해 ·중학생 대상 SW 교육 프로그램 삼성주니어SW아카데미’(2013) 청년 취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삼성청년SW아카데미’(2018)를 시작했다.

 

삼성,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

삼성은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CSR 비전 아래 청소년 교육과 상생협력의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청소년 교육 중심 활동으로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 삼성희망디딤돌삼성드림클래스 삼성주니어SW아카데미 삼성스마트스쿨과 같이 청소년의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중소기업 스마트공장 전환 지원 C(인사이드/아웃사이드) 상생펀드·물대지원펀드 조성 협력회사 인센티브 지급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나눔키오스크 등 상생협력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833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삼성, NH농협은행과 SSAFY ‘인재 육성’ 업무 협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