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2(수)
 

김포시(시장 김병수)25서울 중구 소재 프레이저 플레이스 호텔에서 환경부(장관 한화진), 한국수자원공사(사장 윤석대)김포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김포 거물대리 일원의 주민건강·환경·경제문제를 동시에 해결하기 위한 혁신적인 방안으로 기획됐다.

 

3. 김포시와환경부, 수자원 공사는 김포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단체).jpg
김포시, 환경부, 한국수자원공사 ‘첨단 모빌리티 클러스터’ 조성(사진제공=김포시청) / 화신뉴스

 

환경부는 지난 2019환경오염피해구제법에 따라 거물대리(김포시 대곶면) 일원의 주물공장 등에서 배출한 중금속 분진에 따른 주민 건강 피해를 인정하고, 동년부터 현재까지 196명에게 의료비 등의 명목으로 약 10억 원의 구제급여를 지원했다.

 

하지만 이미 설치된 공장과 오염된 토양으로 인근 주민들은 계속해서 건강 관련 피해를 입고 있으며, 경제 또한 위축해 이를 근본적으로 해결하는 데는 어려움이 있다. 이에 따라 이번 사업은 이 같은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지역경제도 활성화하기 위해 김포시, 환경부, 한국수자원공사가 힘을 합쳐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를 조성하는 것이다.


김포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는 2033년까지 거물대리 내 4.9㎦ 면적에 약 6조 원의 사업비를 투자하여 오염토양 정화환경기초시설 확충 및 영세공장 지원생태공원 조성신재생에너지 공급 및 첨단 모빌리티 산업단지(클러스터조성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이를 통해 약 16조 원의 생산유발 및 12만 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환경부 등 3개 기관은 예비타당성조사가 타당성을 인정받도록 적극 협조하고이 사업이 환경정화 및 탄소중립생태회복 등을 포괄하는 새로운 환경재생 개발사업의 선도모델로써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지역공동체 치유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환경부는 향후 이 사업이 국가 브랜드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설계부터 준공까지 꼼꼼히 챙겨나가겠다는 의지다.

 

4. 김포시와환경부, 수자원 공사는 김포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jpg
‘김포 환경재생 혁신 복합단지 조성사업’ 업무협약 체결(사진제공=김포시청) / 화신뉴스

 

협약식에 참석한 김병수 김포시장은 김포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를 기회발전특구로 지정해 미래 신성장산업의 클러스터로 조성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다 할 것이라며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거물대리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친환경 도시로 거듭날 것이다”고 말했.

 

전체댓글 0

  • 000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포시, 환경부, 한국수자원공사 ‘첨단 모빌리티 클러스터’ 조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