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2(수)
 

국토교통부는 19 대한변호사협회,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전세피해지원센터장 등과 전세사기 피해자 법률심리 상담 지원 긴급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원 장관은 더 이상 전세피해로 인해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전세피해지원센터의 법률심리상담 기능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며, 주택도시보증공사와 전세피해지원센터장에게 “1인가구, 저소득층 등 절박한 위기에 처해 있는 분들을 직접 찾아가는 상담을 실시하도록 지시했다.

 

20220827_152753.jpg
원희룡 장관, 전세사기 피해자 법률‧심리상담 긴급지원 회의 개최 (사진=화신뉴스)

 

 

원장관은 대한변호사협회에도 보다 전문성 있고 신속한 법률상담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전문 변호사의 적극적인 상담참여와 지원과 함께 법률 절차에 대한 지원도 함께 살펴볼 것을 요청했다.

 

피해자분들의 정신적 상처를 보듬을 수 있는 심리 상담이 편리하고 체계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심리상담 전화 서비스 실시를 전세피해지원센터에 지시하면서, 상담전문인력 등에 대한 한국심리학회의 적극적인 협조도 요청했다.

 

끝으로, 원장관은 정부는 전세피해지원센터를 중심으로 다양한 전문가들과 적극 협력하여 피해자분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84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원희룡 장관, 전세사기 피해자 법률‧심리상담 긴급지원 회의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