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7(수)
 

오산시(시장 이권재)26일 오산대학교에서 반도체 소부장 특화도시 생태를 공고히 하고 도약하기 위해 오산시 반도체 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오산상공회의소와 관내 반도체 기업, 오산대학교, 한신대학교가 참여한 가운데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는 반도체 산업 육성전략 수립을 위한 수요·공급 기업 간의 산업 생태계 구축 반도체 분야 맞춤형 인력양성 등에 대한 각 기관의 협력 등이 담겼다.

 

1-2 오산시반도체산업산관학추진협의회출범식_1350.jpg
오산시, 반도체 소부장 생태 공고화·발전위한 산관학 협의회 구축(사진제공=오산시청) / 화신뉴스

 

특히, 오산대와 한신대는 반도체 관련 학과를 운영 중이거나, 오는 2024년 신규 개설 계획이 있는 상태로, 반도체 인력양성에 있어 큰 의지를 갖고 있어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협약식에 이어 진행된 산관학 포럼에서는 오산시 반도체 산업 발전방향이란 주제로 토론회가 개최됐다. 오산시, 한신대, 오산대학교에서 준비한 정책을 발표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향후 오산시는 차기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반도체 소부장 특화단지 지정 공모에 응모하고자 2024년 오산시 산업 종합육성 발전 전략 수립을 위한 용역을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반도체 산업 지원조례 제정, 반도체 기업 지원사업 발굴 등 반도체 소부장 특화단지 지정을 위한 로드맵을 구성하고 지속 추진하겠다는 의지다.

 

 

강현도 부시장은 반도체 소부장 특화단지 지정을 위해 기업과 대학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며 적극적인 협업을 요청했다. 또한 시 차원에서 반도체 소부장 산업의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견고한 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951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산시, 반도체 소부장 산관학 협의회 구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